벽돌 벽 대신 유리벽 사용의 효과! 영국 고주택리노베이션

영국에는 고건물들이 많다. 자신 소유의 건물이라도 함부로 건물을 부술 수 없다. 그래서 신축을 하고 싶어도 혹은 비용이 많이 들어도 확장, 증축 리노베이션을 통해 진행해야 한다. DROO라는 영국 건축사무소에서 이런 영국의 건축 조건 때문에 부분 리노베이션을 통해 오래된 주택에 모던함을 더하면서 공간 확장도 성공한 ELLESMERE ROAD 주택이 있다. 기존 변경 전 건물을 봤었을 때는 이런 느낌이 가능할까 싶지만, 탄성을 자아내는 결과를 만들어 냈다.

확장을 통한 새로운 풍경, 유리라는 Material

DROO를 지역 기반의 건축사무소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젊은 건축집단이다. DROO는 이번 주택 프로젝트에서 확장 리노베이션을 통해 옛 멋과 현재의 멋이 공존하는 머물고 싶은 생활 공간을 창조했다. 이 확장 프로젝트의 중심에는 유리라는 평범한 재료가 있다.

일상에서 항상 접하는 유리라는 자재(소재)는 사실, 현대 건축에서 빼놓고는 이야기할 수 없는 자재 중 하나다. 필수적으로 들어가게 되는 유리를 어디에 어떤 사이즈로 사용하느냐에 따라 건물의 느낌과 공간감 등 모든 것이 달라진다. 인스타그램이나 핀터레스트를 통해 접하게 되는 멋진 주택들을 보면 공통으로 통유리 벽이 있다. 과거 문양과 적벽 기둥 등에 의해 건축 양식들이 구별되어 각각의 특색이 있었다면, 현대는 유리로 건축 양식이 통폐합된 느낌이 들 만큼 유리가 디자인에 미치는 영향은 어마어마하다.

ELLESMERE ROAD 주택의 리노베이션 키워드도 유리였다. 어떻게 하면 고건물을 현대인의 생활에 맞는 디자인과 공간으로 재구성할지 고심했고, 끝내 뒷마당으로 통하는 기존 오래된 벽을 허물고 유리를 사용해 공간을 확장하는 방향으로 리노베이션을 진행했다. 뒷마당을 현대식으로 단정하고, 그 공간이 내부까지 연결되도록 바닥재를 하나로 통일했다. 그리고 그 사이에 유리 벽을 만들어 내외부의 경계를 만들었다. 유리 벽만 없었다면 사실, 긴 코트야드라고 봐도 무방한 디자인이다. 그래서 결과적으로 주방 공간은 넓은 외부 공간을 경험하는 내부 공간이 되고 (때에 따라서는 주방을 확장하기도 하는), 외부 뜰은 내부 같은 아늑하고 안정된 느낌을 주는 공간으로 변모하게 되었다.

천장 유리의 효과

유리를 사용한 확장은 벽 하나에서 끝나지 않는다. 주방과 아웃도어 사이를 가르는 유리는 천장까지 연결된다. 이런 식의 천장 확장은 풍부한 공간감을 만드는 장치로 큰 역할도 하지만, 더 큰 효과는 내부로 들어오는 자연광의 양을 극대화한다는 것이다. 이 자연광을 통해 내부는 마치 숨을 쉬는 듯한 공간이 된다. 낮과 밤 사이 태양의 흐름을 따라 공간의 밝기와 분위기가 달라지고, 구름이 해를 지나갈 때는 옅은 그림자가 내부를 채우고, 비가 내릴 때는 비를 맞는 듯한 착각을 줄 만큼 시청각적으로 생생한 자극을 제공한다.

외벽이 내부에?

이 확장 리노베이션의 또 다른 특이점 중 하나가 외벽이 내부로 바로 연결된다는 것이다. 이웃 주택과의 경계를 위해 쌓은 벽돌 벽 안쪽을 그대로 내부 벽으로 사용한다. 사실 이 확장 공간은 주방이 혼합된 다이닝룸이지만 내부적인 요소는 거의 없다. 바닥은 콘크리트로 외부 코트야드의 연장이고, 한쪽 벽은 벽돌로 되어, 벽돌 밖은 이웃집이다. 분위기는 오히려 작은 로컬 카페에 가깝다. 비일상적인 이 확장 공간은 그래서 이 주택에 큰 활력을 불어넣는 공간이다. 집이 주는 일상의 지루함을 이곳이 상쇄시킨다.

위치상으로는 지하에 속하는(최하층) 이 주방은 유리가 많아 단열에 취약하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실질적인 주 생활 공간과 분리되어 있어(상층) 영향이 미미하다. 대신 생활에 새로운 기운을 불어넣고, 지친 심신을 달랠 여유를 제공한다. 단독 주택에서 숨도 쉴 수 없을 만큼의 완벽한 단열을 추구하며, 단독주택에서 누릴 수 있는 다양한 감정과 경험을 포기하는 것이 맞을까 하는 의문에 대한 하나의 답을 주는 주택이 아닌가 싶다.

Architects: DROO — Da Costa Mahindroo Architects
Photography: Rei Moon

ⓒ phm 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합니다.

더 볼만한 기사

지 서연
지 서연
글과 사진과 여행.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More like this
Related

00:02:59

놀면 뭐해? 건축이나 하지!

놀이같은 건축을 한다는 공유 건축사사무소 (약칭 공유건축)의 김성우 건축가와...

아웃도어 난로가 집 안으로. 러시아 모스크바 다락 리빙공간

Archtects : RuetemplePhoto : Ruetemple 난로가 중앙에 배치된 아웃도어 같은 디자인의...

기생충, 잘 만들어진 건축 영화다

기생충은 두 개의 주택을 통해 현대 사회의 부조리를 보여주고...

일본 협소 주택의 간결함과 공간 활용법을 입힌 제주도 타운하우스 까르보나두

일본의 협소 주택은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끌 만큼 독특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