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래 한국에서도 오픈 플로어 플랜 또는 오픈 플랜(Open Floor Plan) 라는 말을 자주 듣고 사용하게 되었다. 그만큼 공간 구조에 대한 이해와 지식이 넓어졌다는 이야기다.

하지만 오픈 플랜이라는 용어에 익숙은 해졌지만 그 의미를 정확히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 Open Floor Plan, 서양의 공간 구조의 하나를 가리키는 말이지만 이것이 번역 없이 그대로 한국에 들어오면서 용어에 대한 설명이 필요하게 됐다.

 

 

 

OPEN FLOOR PLAN 이란?

오픈 플로어 플랜은 간 구조 방식의 하나로 벽이나 파티션이 없는 일반적인 (열린)공간(집)을 말한다. Floor는 평면 또는 층, Plan은 구조 또는 방식 등의 의미로 해석해 사용하면 편할 것 같다. 벽의 존재는 기능에 따른 구역을 나누는 역할도 하지만 구조적으로 건물의 무게를 분산시키는 역활도 한다. 이런 벽을 제거하려면 하중을 분산시키거나 지탱할 수 있는 구조적인 '무엇' 있어야 한다.

다행히 2차세계 대전 후 하중을 받는 빔(Heavy duty beam)이 튼튼해지고 견고해지면서 플로어 무게를 벽 대신 빔으로 분산시킬 수 있게 되었고 이것이 오픈 플로어 플랜이 자리 잡게 하는 큰역활을 하게 되었다.

그러나 오픈 플랜 구조가 모든 객실이 연결되는 것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방 사이에 장애물이 없다는 의미도 아니다. 계단과 같은 것으로 공간을 나누기도 하고 바닥의 높이를 다르게 하거나 페인트의 색을 달리 하면서 시각적으로 공간을 나누기도 한다. 또는 천장 높이 만한 책장 같을 것으로도 공간을 나눈다.

 

 

출처: www.builderhouseplans.com/house-plans/bhp/HWBDO69675.html

공간의 병합

오픈 플랜의 특징은 공간의 병합이다. 일반 공간 구조에서 벽으로 기능에 따라 공간을 나누었다면 오픈 플로어에서는 주방과 다이닝룸 또는 다이닝룸과 리빙룸이...


< 나머지 전체 기사를 읽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로그인 페이지 바로 가기

아직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