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장에서는 4번째 벽 부수기라는 말이 있다. 이는 직접 쇼를 보러 온 사람들에게 대사를 내뱉기 위해 캐릭터가 청중을 무시하고 가능한 어떤 새로운 세계를 창조하는...

쉼과 나눔을 위한 리빙 에어리어는 진화하고 있다. 현대 주택은 수납 또는 진열과의 싸움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수납과 진열은 주택 디자인에서 빼놓을 수 없는...

창을 크게 하고 서양식 주택을 지어도 해외에서 느끼던 자연과 하나 되는 여유와 활동감을 느낄 수 없다고 한다. 이유는 아웃도어와 인도어의 친밀도에 있다. 이런 친밀도를...

오픈 플랜의 작은 거실 공간을 진열장과 수납장을 파티션으로 사용해 기능적인 거실을 완성했다. 작은 오픈 플랜 공간을 똑똑하게 나누는 방법으로 동서양 구분 없이 적용, 활용...

미국 마이애미의 Palm beach 근처에서 생활하는 Fernando Wong의 집은 지역 특성상 1년 내내 여름 시즌을 즐긴다. 특히 바다가 근접해 있어 매일 휴가 분위기 속에서...

서양의 경우 다이닝룸과 리빙룸의 공간이 합쳐진 리빙공간과 전통적인 리빙룸의 기능을 가진 리빙룸, 두 개의 리빙 공간을 가지고 있는 집이 대세다. 주방의 기능이 확장되면서 나타나게...

4계절 중 가장 큰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계절의 변화는 아마도 겨울에서 봄으로 바뀌는 시기일 것이다. 겨우내 움츠려 있던 동식물들이 새로운 삶을 잉태하고, 시각적으로...

국내에서 사용하는 소파는 가죽이나 패프릭으로 구성된 일체형이 주를 이룬다. 디자인은 다르지만 형식(형태)는 정해져 있다. 특정 소재나 독특한 형태의 소파를 접하는 것은 쉽지 않다. 하지만...

리빙룸은 가족들이 함께 즐기며 놀고 영화나 음악을 보고 감상하고 때로는 조용히 책을 읽으며 시간을 보내는 집 문화의 시작 공간이다. 동시에 가족 외 사람들이 방문했을...

난로가 중앙에 배치된 아웃도어 같은 디자인의 리빙 공간이다. 그런데 바깥이 아닌 실내다. 3층으로 구성되어 있는 이 모스크바 주택의 다락은 스토리지로 사용하고 있었다. 그러나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