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지역 아파트 재건축 건을 두고 잡음이 많다. 아파트 한 동씩을 문화유산으로 남기라는 서울시의 조건 때문이다. "흉물이 될 것이다", "보존가치가 있다" 로 의견이...

한국의 추석, 설 같은 연휴가 서양에도 있다. Thanksgiving Day, Easter holidays, Christmas로 대표되는 연휴는 가족이나 친구가 함께 모여 음식과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이다....
video

국내 주택 건설에서 단열 문제는 빼놓을 수 없는 단어다. 아무리 정밀 시공을 해도 차후 단열 문제는 항상 나온다. 이것이 기술의 문제 때문일까?...

“서울에서 집 짓는 데 과연 얼마나 돈이 들까?” 내 집을 짓고자 할 때 사람들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그리고 가장 궁금한 부분은 바로 비용이다. 시공사나 설계사무소에...

같은 관심사를 가진 타인과 교류하며 경험을 공유하고 싶어하는 젊은이들이 공유 주택과 공동 주택이라는, 새로운 주거 형태를 찾아 새로운 환경과 문화를 만들어 가고...

집짓기는 건축주와 건축가의 만남이 시작이다. 설계를 먼저 하고 공사를 나중에 하는 것이 당연한 순서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우리 집짓기 현실은 정반대다. 건축주와 시공업자의 만남이 대부분 시작이다. 즉, 집을 짓는...

왜우리는 못생긴 건물을 참고 있을까?   얼마 전 기사를 읽었다. ‘건축이 바꾼다’ 공공건축 비판한 책한 권에 대한 이야기다. 저자 박인석 교수는 어린이집, 파출소, 다가구주택 등 동네...

극장에서는 4번째 벽 부수기라는 말이 있다. 이는 직접 쇼를 보러 온 사람들에게 대사를 내뱉기 위해 캐릭터가 청중을 무시하고 가능한 어떤 새로운 세계를 창조하는...

5월 국토교통부가 넥스트 프리츠커 프로젝트(NPP사업) 사업을 발표했다. 건축인이 해외 설계사무소나 연구기관에서 선진 설계기법을 배워 양질의 일자리에 취업할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로 교육...

국내 아파트의 특징은 선택이라는 것을 할 수 없다는 것이다. 지역을 정하면 그 지역의 아파트가 나오기를 기다렸다가 매물이 나오면 계약을 한다. 내부 구조가 어떤지, 변형...